James Page

한국어

Apple Salon

609B418B-F53A-42A6-8784-A98EC0DC9810.jpeg

오늘은 3 22 날자상으로 봄이 시작되는 날이다그래서 그런지 오늘 새벽에 기온이 영하였던 것을 마지막으로 이제부터는 영하의 기온이 없이 봄의 날씨가 완연해 진다고 일기예보에 나와있다

CBB16695-3D8C-47BA-A96B-24937585AC53.jpeg

3C98BF71-3AAB-45DA-AE77-418CCB0785DF.jpeg

아침에 밖에 나가서 손바닥만한  정원에 물을 주면서 보는 수선화와 튜립은 제철을 맏은  옷을 입고 입으려하고 있다수선화는 독이 있어서 사슴이 먹을  없다고 한다

BABF0B8C-301F-44A9-B0DD-5EEB9E98F255.jpeg

이제 소파에 앉아 무릎위에 앉아있는 Abby 체온을 느끼고 커피를 마시면서 아침을 시작하고 있다

지난 며칠간 아들과의 문제로 침묵을 하다가 어제 아내가 아들과 Sherry 전화로 연결을 해서 같이 얘기를 했다

그들은 사귄지 몇달밖에 되지않았으니  시간을 가지면서 서로 알고 싶다는 것이다결혼을 한후 혹시나 이혼을 하지 않도록 말이다맞는 말이다

아내는 결혼하기까지 순결을 지키는 것을 얘기했더니 관계를 가지지않는다고 했다내가 아내에게 믿을  있니물으니믿겠다고 했다

결론으로 친척들에게 아직 결혼을 결정하지않고 사귀는 단계라고 말하고 준비가 되면 같이 만나자고 말했다

98E55C84-B722-4123-BB21-7B5C6984F6B6.jpeg

 아내에게 여기가 중국이 아니고 한국도 아닌 미국이라 맞는 사람들 만나는 것이 쉽지않아 어느 정도 맞으면 결혼을 하고 서로 맞추어 가는 것이 맞는데 대단하다라고 말했다어쨋든 서로 맞지않다고 헤어진다고 하면 그것도 잘된 일로 아들에게 한국 여자를 소개해주면 되겠다고 생각하기로 했다.  

며느리가 한국여자로 밤새 안녕하셨어요아버님.”이라는 말을 들으면  정이 가겠는데...PaPa Park이라고 부르니 권투선수들이 서로 때리는 소리같다고 말한 적이 있다아들에게 한국여자들은 20대에 하늘이 높은줄 모르고 신랑감을 찾지만 30 넘으면 자기가 땅에 서있는줄 안다고 30 넘어서 여자를 찾으라고 말하고는 했는데 역시 혼자 살다보니 외로웠던  같다

4CAEF023-9C45-4560-A627-A676F879C35E.jpeg

이제 따뜻해져서 집앞 소파위에 cushion들을 올려놓았다시간나면 Abby 같이 봄볕을 즐길 생각이다

오늘 아침에는 전기와 역사 여행 정원일 그리고 집수리에 관해서 배우고 

DE1A70F8-8AF2-45EB-B06C-79A9C0330452.jpeg

오후 저녁때는 아내가 일하는 치과에 가서 sink밑에 있는 plaster trap 새것으로 갈아주기로 했다냄새가 나고 dirty work지만 dental lab할때 자주 하던 일이라 어렵지않게   있다

A05E5DAC-E003-4A7E-A23E-DD1031E42364.jpeg

지난 주말에는 부엌에 있는 gas range 고쳤다

불이 들어오지않아 아내가 성냥으로 불을 키는 것을 보고 불쌍히 여겨 

9274C552-15C5-4712-914C-DAB3F9AF8E22.jpeg

윗쪽을 뜯고 원인을 파악하고 고쳤다

C971EC0B-3B22-485D-99A2-B8AF023FFED8.jpeg

Igniter 불꽃을 나오게 하는 part 잘못되었었다

95BF9AC7-69B5-4C44-B312-5CC82B031C00.jpeg

봄이 왔는데 오랜만에 Abby 함께 camping 계획할까? Abby에게 물으니 귀찮게 어디 가지 말고 집에서 편히 있자고 말도 없고 물론 꼬리도 흔들지 않는다. 

제목 글쓴이 날짜
한 친구에게 심심하면 웹에 방문하라고 말했다. [2] file 박영만 2021.09.15
YouTube에서 본 영화 ‘Emperor’ [2] file 박영만 2021.09.10
피검사결과 나쁘지 않았다. [2] file 박영만 2021.08.20
여름의 마지막 더위가 비로 꺾이는 듯 싶다. [2] file 박영만 2021.08.14
금년 비가 내리지않고 무더운 여름도 한달을 남겨놓고 있다. [2] file 박영만 2021.07.26
오후에 Bass boat 보러 가기로 했다. [2] file 박영만 2021.07.09
7/4, 아침에 Flag를 집앞에 달았다. [2] file 박영만 2021.07.06
세친구의 정직과 감사에 가슴이 훈훈했다. [2] file 박영만 2021.06.22
아침부터 영어공부를 한다. [2] file 박영만 2021.06.15
Morning glory가 많이 자라서 덩쿨로 올라간다. [2] file 박영만 2021.06.08
어제는 오랜만에 부모님산소에 갔었다. [2] file 박영만 2021.06.01
SODOM & GOMORRAH « As it was so shall it be 박영만 2021.05.27
THE EXODUS EXPLORED—Chariots and Coral 박영만 2021.05.25
Ark of the COVENANT DISCOVERED in JERUSALEM 박영만 2021.05.25
오랜만에 아들과 Sherry가 집에 오기로 했다. [2] file 박영만 2021.05.03
어제는 Colonial Beach에 갔었다. [2] file 박영만 2021.04.20
나팔꽃(morning glory) 씨를 물에 담아 놓았다. [2] file 박영만 2021.04.02
봄이 되면서 세상이 더 밝아진 것 같다. [2] file 박영만 2021.03.30
오늘은 봄이 정식으로 시작되는 날이다. [2] file 박영만 2021.03.22
앞정원에 심은 수선화가 봄을 반긴다. [2] file 박영만 2021.03.16